엔비디아 인공지능과 3D그래픽을 장착한 새로운 메르세데스-벤츠 A 클래스가 첫 선을 보입니다

지난 주 암스테르담에는 사람보다 많은 자전거, 베니스보다 많은 운하 말고도 ‘이것’이 있었다고 하죠. 바로 메르세데스-벤츠에서 선보인 새로운 A클래스 모델인데요. 이번 모델은 엔비디아 인공지능(AI) 운전석을 갖춘 덕분에 다른 어떤 자동차보다 스마트합니다.

지난 금요일, 해안이 한 눈에 보이는 암스테르담의 북부 지역에서 메르세데스-벤츠는 500명의 기자들을 초청하여 2019 벤츠 A클래스의 런칭 행사를 가졌습니다.

새로 나온 A클래스 모델은 MBUX(Mercedes-Benz User Experience)라 불리는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을 갖춘 첫 번째 차량인데요. MBUX는 엔비디아가 지원하는 풍부한 3D 그래픽과 인공지능을 바탕으로 지금까지와는 전혀 다른 운전석의 경험할 수 있습니다.

MBUX는 풍부한 실시간 3D 그래픽을 특징으로 하는 여러 화면을 구동합니다

 

다임러 AG 그룹의 연구 및 메르세데스-벤츠 차량 개발을 책임지고 있는 올라 켈레니어스(Ola Källenius) 경영 이사는 “메르세데스-벤츠의 목표는 운전자들에게 새로운 차원의 경험을 선사하는 것이었습니다. 이러한 목표를 이루기 위해 우리는 인공지능을 자동차에 적용할 수 있는 최고의 기술을 선택했고, 완전히 새로운 사용자 경험을 개발했습니다.”라고 말했습니다.

 

듀얼 스크린 및 뛰어난 컴퓨팅 성능

이러한 노력의 결과로 자연어 처리 기능, 매끄러운 3D 그래픽, 그리고 증강현실 기능이 강화된 네비게이션 시스템을 결합한 MBUX가 탄생했는데요. MBUX는 새로운 수준의 직관적인 상호작용과 안전성을 차량에 제공합니다. 이 목표를 달성하기 위해 메르세데스는 이전에 그 어떤 자동차업체도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에 적용한 적이 없었던, 엔비디아의 고성능 컴퓨팅 성능을 갖춘 기술력을 선택했습니다.

또한, 자동차 수명 기간 동안 새로운 애플리케이션을 적용할 수 있도록 무선으로 업데이트가 가능한 MBUX는 추가적인 컴퓨팅 성능을 예비로 갖추고 있는데요. 음성 및 인공지능 애플리케이션이 진화함에 따라, MBUX는 새로운 모바일 기능을 추가할 수 있게 되어 더욱 편리한 모바일 어시스턴트로 거듭날 것입니다.

켈레니어스 경영 이사는 “새로운 A클래스 모델은 학습능력을 갖추고 있습니다. 이것은 마치 훌륭한 집사와 같아서, 더 많이 사용할수록 주인의 취향을 파악하고 예측할 수 있게 됩니다”라고 설명했습니다.

지난 주 금요일 암스테르담에서 MBUX를 탑재한 메르세데스-벤츠 A클래스가 첫 선을 보였습니다

 

당신을 이해하는 자동차

인공지능으로 구동되는 자연어 처리 기능 덕분에, 탑승자들은 더욱 자연스럽고 안전하게 차량과 상호작용을 할 수 있게 될 텐데요. MBUX는 간접적인 표현도 이해할 수 있는데요. “온도를 높여줘” 라는 정해진 표현뿐만 아니라, “내가 추우니까 차 안을 따뜻하게 해줘”라는 표현 같이, 사람들이 일상생활에서 실제로 하는 말을 이해할 수 있는 것이지요.

다임러 AG 그룹의 사용자 상호 작용 부서의 조르쥬 매씽(Georges Massing) 이사는  “인공지능의 자연어 처리 기능은 사람들이 선호하는 기능으로 자리잡을 것입니다. 말하는 것이 가장 쉽고, 안전한 상호작용 방식이기 때문입니다”라고 설명합니다.

새로운 MBUX는 운전자가 할 말을 이해할 수 있도록 만들어졌기 때문에, 어떻게 말해야 될 지 고민하지 않아도 됩니다

 

곧 출시되는 새로운 메르세데스-벤츠를 만나보세요

MBUX 시스템은 이번 봄부터 생산하게 되는 콤팩트(Compact) A클래스 모델의 표준 사양이 될 것입니다. 시스템은 가로 세로 길이가 7*7인치, 7*10.25인치, 10.25*10.25인치의 세 가지 디스플레이 버전으로 출시될 예정입니다.

현재 MBUX는 메르세데스의 젊은 고객층을 겨냥한 A클래스에 탑재될 예정인데요. 추후에는 전체 시리즈에 MBUX를 도입해서 출시할 계획이라고 합니다.

비슷한 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